여유만만 우르

gom30.egloos.com

포토로그



태그 : 스맥다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이전 11 12 13 14 15

툼스톤 파일드라이버 - 언더테이커

피폭자 : 차보 게레로할로윈 특집 겸 빅 쇼와의 관 매치의 전초전이라고 할 만한 차보와의 관 매치. 오래간만에 툼스톤이 나왔습니다- 요즘은 툼스톤을.. 아, 빅키한테 쓰긴 썼었군요;;;아무튼, 무릎도 안 좋으시다던 언더옹인데도 불구하고 몇 주 동안 계속 스맥의 메인 이벤트를 맡으시고, 이번 주 3시간 특집 RAW에 또 나와서 JBL에게 툼스톤을 먹이시고...

문설트 어택 - 지미 왕 양

피폭자 : 더 브라이언 켄드릭할로윈 때 열린 스맥다운!! 대부분의 선수가 할로윈 특집으로 복장을 바꾸고 나오더군요. 뭐, 또 대부분이 그냥 나왔지만. 아무튼, 지미 왕 양이 아닌 존 왕 양으로 나왔습니다.. 근데 누굴 패러디..?? ;;;아무튼, 오래간만에 본 지미 왕 양의 명품 문설트입니다. 역시 발동 속도, 높이, 호선 어느 것 하나 부족한 게 없죠...

배터링 램 - 블라디미르 코즐로프

피폭자 : HHH이번 사이버 선데이에서 아마도, 블라디미르와 경기를 가질 수도 있는 트리플 H. 참 징하게도 배터링 램을 맞습니다. 제프도 자주 맞았지만, 아무리봐도 삼치만큼 맞지는 않았다고 생각됩니다;;;언더테이커와 트리플 H의 경기에 빅 쇼가 난입해서 싹쓸이한 후 코즐로프도 난입해서 배터링 램에 그 뭐시냐, 인버티드 DDT도 먹였습니다.그나저나, 달...

연환퇴(응?) - 쿵 푸 나키

피폭자 : MVP멋진 금계독립의 자세에서 이어진 쿵 푸 나키의 연환퇴!!(뭐라냐ㅡㅡ^). R-트루쓰의 의견으로 스맥다운 No.1 아나운서 푸나키에서 쿵푸 청년 쿵 푸 나키로 기믹이 바뀌었습니다. 그리고 가진 첫 경기에서 MVP에게 피니시에게 깨끗하게 폴을 얻어냈습니다!! 오오오오오!!!RAW에서 산티노 같은 개그 캐릭터가 나름 장수하자 스맥에서도 만든 ...

사이드 슬램 - 에제키엘 잭슨

피폭자 : 슈퍼 크레이지더 브라이언 켄드릭의 보디가드인 에제키엘 잭슨. 이번 주(..아 지난 주구나) 스맥다운에서 켄드릭이 자신은 경기를 뛸 수 없다면서 대신 뛰게 했습죠. 그런고로 공식적으로 에제키엘의 첫 TV쇼 경기가 됐습니다. 아무튼 경기의 마지막을 장식한 것은 사이드 슬램이더군요. 사실 좀 더 강력한 걸 기대했습니다만.. 뭐 어차피 또 바뀔 것 ...

빅 슬립(은 아니지만) - 빅 쇼

피폭자 : 자버 중 1인사이버 선데이에서 언더테이커와 3개의 기믹 매치 중 하나를 하게 될 빅 쇼. 그래서인지 3명의 자버를 불러서, 테이블, I Quit, 라스트맨 스탠딩을 한 번씩 했습니다. 그리고 이건, 두번째였던 I Quit 매치에서 나온 코브라 클러치..사실, 빅 슬립은 코브라 클러치 후 자신의 무릎에 찍어서 굳히기에 들어가는 기술입니다만.. ...

트위스트 오브 페이트 - 제프 하디

피폭자 : HHH계속 삼치를 도와주는 듯 하면서도 결국은 기습을 하는 제프 하디. 이번에도 역시 코즐로프의 난입에서 삼치를 도와주는 듯 하다가 또 트위스트 오브 페이트로 기습했습니다. 내심 기습이 맘에 든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.아무튼, 스맥에서 삼치와 대립하면서 삼치보다 더 큰 환호성을 받는 제프 하디. 선역 대 선역 대결임에도 불구하고 점점 ...

호그 로그 - 빅 쇼

피폭자 : HHH언더옹과 한참 대립 중인 빅 쇼. 잠시 HHH와 경기를 가졌습니다만, 역시나 언더옹의 난입으로 마무리 되더군요. 아니지, 언더옹 난입->코즐로프 난입->제프 난입 이지;;;아무튼, 빅 쇼가 은퇴하기 전에 WWECW에서 악역 챔피언으로 활약할 때 쓰던 호그 로그 입니다. 저 거대한 몸으로 상대를 깔아 뭉게버리죠. 충분히...

배터링 램 - 블라디미르 코즐로프

피폭자 : 제프 하디스맥에서 초고속 푸쉬를 받고 있는 블라디미르 코즐로프의 피니셔인 배터링 램. 헤드 벗이긴 합니다만 볼 때마다 느끼는 건.. 그냥 밀치기임(으응?). 어찌 됐든, 상대의 배나 가슴 등 전면에 박치기-라는 설정 덕분에 시전도 쉽고 다양한 상황에서 다양하게 반격용으로 사용 가능한, 편리한 기술입니다. 개인적으론 또 다른 피니셔로 ...

백 스테버 - 칼리토

피폭자 : 잭 라이더레이 바지를 입고 앞으로 선역할 거란 티를 팍팍내주고 있는 칼리토. 동생 프리모와 함께 태그팀으로 나온 지 얼마 안되서 바로 존재감 없는 챔피언인 라이더&호킨스를 이기고 챔피언이 됐습니다. 아자!! 다시 푸쉬 받는구나!!의외로 아직 관중들에게도 많은 인기를 받고 있더군요. 경기 중의 환호도 그렇고, 승리한 후의 반응도...
이전 11 12 13 14 1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