여유만만 우르

gom30.egloos.com

포토로그



태그 : WRESTLING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 2

저먼 수플렉스 홀드 - 토니 니스

피폭자 : 제시 소렌슨TNA X 디비전 토너먼트 마지막 조에 참가한 토니 니스가 보여준 저먼 수플렉스. 링에 엎어진 상대를 뽑아들면서 저먼으로 연결했습니다. 우오오 남자다!(응?)보통 뽑아들기 저먼은 덩치가 큰 선수나 유독 힘이 좋은 선수들이 쓰곤 하는데 별로 덩치도 안 큰 토니 니스가 쓰더군요. 선수 소개할 때 나온 인디 경기 모습을 보니 주무기로 쓰...

코너 니 어택(가칭) - 토니 니스

피폭자 : 잭 에반스잭 에반스, 제시 소렌슨과 함께 TNA X 디비전 12인 토너먼트 마지막 조에 참가한 토니 니스. 원래는 안토니 니스인 것 같더군요. 해설진들은 계속 안토니라고 불렀으니. 그럴꺼면 선수 소개 화면에 왜 토니라고 쓰는데? 어쨌든 이 선수도 누군지를 몰라서 위키로 검색해봤는데... 안 뜹니다. 설마해서 안토니로 했는데도 안 뜹니다. 쿨럭...

엔즈이기리 - 제시 소렌슨

피폭자 : 토니 니스잭 에반스와 함께 TNA X 디비전 12인 토너먼트 마지막 조에 참가한 제시 소렌슨. 누군지 몰라서 위키로 검색해봤는데.. 안 뜨더군요. 쿨럭. 왠만해서는 뜨더만 위키에서도 안 뜨네;;; 아무튼 이 선수도 괜찮은 운동 능력을 갖고 있는 것 같더군요. 잭 에반스를 공격하려는 토니 니스에게 기습적으로 엔즈이기리로 공격했습니다. 게다가 토...

630˚ 센턴 - 잭 에반스

피폭자 : 토니 니스설명이 必要韓紙? 얜 걍 고무고무 열매 능력자.

장외 스프링보드 450˚ 스플래쉬 - 잭 에반스

피폭자 : 토니 니스 & 제시 소렌슨TNA X 디비전 12인 토너먼트 마지막 조 경기에서 프로레슬링 계의 연체동물 잭 에반스가 보여준 스프링보드 450˚ 스플래쉬입니다. 그것도 무려 장외로... 떨어지기도 전에 다 돌고 몸을 피는군요. 진짜 어떻게 사람 몸이 저러지;;;사실 잭 에반스를 그렇게 좋아하지는 않습니다. 너무 묘기만 부리는 것 같기도 ...

스탠딩 문설트 - 잭 에반스

피폭자 : 토니 니스지난 10일에 열린 TNA의 PPV인 데스티네이션 X. 그 전에 출전하게 될 4명의 선수를 뽑은 X 디비전 12인 토너먼트의 마지막 경기에 나온 선수는 토니 니스, 제시 소렌슨, 그리고 연체 동물 잭 에반스!! 그런데 이번에도 방송이 네타하더군요. 토니랑 제시는 미리 나와 있고 잭 에반스만 제대로 나왔으니;;;아무튼 최근에는 인디 경...

양 타임 - 지미 양

피폭자 : 지미 양(...)TNA X 디비전 토너먼트에 참가한 지미 양의 궁극기(...) 잘 나오지도 않고 나온다고 해도 거의 오폭 전용인 그 양 타임이 임팩트 링에서 사용됐습니다. 하지만 너무나 놀라운, 100%의 재현율로 인해 역시나 오폭. ㅠㅠ오래간만에 나와도 역시나 오폭인가요.사실, 탑로프에 올라가기 전에 지미 양이 올라갈 준비를 하는데 '오오 ...

플란차 - 지미 양

피폭자 : 로우 키TNA X 디비전 토너먼트에 참가한 지미 양. 플라잉 앨비스로 등장해서 플라잉했습니다. 오오 플란챠. 오오 높다. 오오 멀다. 오오...(그만)링 가까이에 있는 맷 벤틀리는 안중에도 없는 듯 로우 키에게 정확히 날아들었습니다. 이야 이렇게 높게 나는 노 터치 플란차는 오래간만에 보네요.너무 순식간에 슉하고 날라와서 리플레이로 ...

스피닝 힐 킥 - 지미 양

피폭자 : 로우 키요즘 TNA를 보고 있는 중요한 이유인 X 디비전. 매 주 누가 나올까 기대하면서 보고 있습니다. 지난 주는 첫 주에 맞먹는 충격과 감격의 구성이었습니다. 그리고 그 감격의 한 요소였던 지미 양. 이게 얼마 만에 보는 지미 양이야ㅠㅠ빠른 몸놀림을 보여주는 지미 양. 오래간만에 봤어도 여전하더군요. 로우 키에게 강렬한 스피닝 힐 킥을 성...

워리어스 웨이 - 로우 키

피폭자 : 지미 양TNA X 디비전 토너먼트에 참가 중인 로우 키의 극악무도한 피니셔 워리어스 웨이입니다. 코너에서 상대방에게 뛰어내리며 사정없이 밟아버리는 기술이죠. 그냥 떨어져도 무서운데 몸을 접었다가 맞는 순간 쭉 피면서 데미지를 더 주는 기술입니다. 오래간만에 봐서 반가운 로우 키가 그보다 더 오래간만에 봐서 반가운 지미 양을 사정없이 밟아버리고...
1 2